All Things IT

새 Mac Pro와 디스플레이는 6월 WWDC에서 발표? macOS 10.15에 iOS 앱 다수를 이식한다는 소문 본문

뉴스 + 소식

새 Mac Pro와 디스플레이는 6월 WWDC에서 발표? macOS 10.15에 iOS 앱 다수를 이식한다는 소문

올티아티 2019.05.07 19:13

애플이 올해 6월 개발자를 대상으로 한 이벤트 "WWDC 2019"에서 발표할 것으로 예상되는 주요 제품 가운데 새 메이저 버전 macOS 10.15에 대한 소문이 보도되고 있습니다.


Bloomberg 통신은 올해 가을에 출시 것으로 보이는 iOS 13과 watchOS 6과 함께 macOS 10.15의 새로운 기능에 대한 예측도 전하고 있습니다. 그 주요 내용을 요약해보면, iOS와 macOS 응용 프로그램을 단계적으로 통합해 나가는 사내 프로젝트 Marzipan에 기초하여 iPhone과 iPad의 앱이 macOS에 이식된다는 것입니다. 아래는 새 앱 등 새 업데이트 항목을 요약한 내용입니다.

  • iOS용 Podcasts 애플리케이션과, iOS 13이후의 "나의 iPhone 찾기"와 "친구 찾기"의 2가지를 통합한 앱 macOS 이식
  • 새로운 macOS용 Apple Music 앱 개발. 얼마 전에도 iTunes에서 Music과 Podcasts의 두 가지 주요 기능을 분리한다는 소문이 있었습니다
  • "메시지"앱에 새로운 효과와 스티커 추가
  • 사용자가 iOS에서 자체 Siri 명령어를 만들 수 있는 "Siri 바로 가기"를 macOS에 통합
  • "알림"앱 업데이트
  • "Book" 앱 업그레이드

WWDC는 원래 소프트웨어에 초점을 맞춘 행사이지만, 애플이 이 자리에서 새 하드웨어 제품을 발표하는 일이 드물지 않았죠. Bloomberg에 따르면 완전히 새로운 설계를 채용한 Mac Pro의 데뷔를 추진 중이라고 합니다. 이 제품은 애플이 전부터 언급한 것으로 당초 2018년 발매를 예고했지만 나중에 2019년으로 출시를 연기한다고 발표했었습니다.

그 밖에도 HDR 지원을 갖추어 색 표현력이 상당히 개선된 외장형 모니터, 코드 네임"J290"도 준비되어 있다고 합니다. 이 정보가 유명 애널리스트가 전망하고 있었던 "애플 정품 31인치 6K 디스플레이"와 같은 것인지 그 여부는 알 수 없지만, 중요한 사실은 디스플레이 제품이 WWDC에서 발표될 가능성은 매우 높다는 점입니다.

 

0 Comments
댓글쓰기 폼